뉴스식품/소비자
전국 최초 고사리나물 제조 식품명인 탄생하늘농가(주) 고화순 대표, 농식품부 대한민국 전통식품명인 지정
이명애 기자  |  love8798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12.09  08:56:38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 농업회사법인 하늘농가 고화순 대표가 지난 7일 농림축산식품부의 대한민국 전통식품명인(제90호)에 지정됐다.

경기도 남양주시에 있는 농업회사법인 하늘농가 대표 고화순 씨가 지난 7일 농림축산식품부의 대한민국 전통식품명인(제90호)에 지정됐다.

고화순 대표는 나물류 제조경력이 23년으로 ‘고사리나물’제조 명인에 지정됐으며 전통식품명인 가운데 나물류 지정은 이번이 전국 최초다.

고 대표는 전통 고사리나물 복원을 위해 산가요록(山家要錄;1450), 산림경제(山林經濟;1700), 규합총서(閨閤叢書;1809) 조선요리(朝鮮料理;1970) 등 23개 고증 문헌을 근거로 수확시기, 손질 방법과 건조방법, 저장방법, 불리는 방법, 요리하는 방법에 대한 내용을 체계화하고 정리해 우리 고사리나물의 맥과 그 우수성을 계승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 구전으로 내려오는 나물 제조방법을 1대 외할머니와 2대 친정어머니로부터 전수 받아 현재 딸(4대)까지 100년을 이어가고 있다. 고사리나물 외에도 가지나물, 박나물, 도라지나물, 호박나물, 취나물, 곤드레나물 등 6종의 전통 묵나물 복원제조 기능도 보유했다.

하늘농가는 전남 구례, 경남 남해, 충남 부여, 강원 영월 등지의 전국 381농가와 나물류 계약재배로 수도권 5000여 곳의 초중고교와 기업 구내식당 등에 납품해 매년 평균 116억 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기업 내 식품연구실을 개설해 ‘소스가 있는 나물 9종’과 나물비빔밥 등 수출상품을 만들어 미국 한인마트, 영국, 캐나다 등지에도 수출한다. 2017년 나물류로는 국내 최초로 3000만 원의 수출을 시작으로 2020년까지 총 3억5900만원의 수출 실적을 올렸다.

지난 2년 코로나19로 인해 매출감소는 있었지만 감원 없이 어르신 50명의 고용을 유지해 지역경제발전에 앞장서고 있기도 하다. 안전 농식품 생산·공급추진 위해 GAP·HACCP·G마크 등 인증을 받았다.

고화순 명인은 “식품명인으로 지정돼 영광이다. 고사리나물을 비롯한 나물 가정간편식 상품개발과 요리 방법을 보급해 농가소득을 증대시키는데 힘쓰겠다”며 “우리민족의 나물문화를 세계 유네스코 무형문화재로 등재시켜 한국의 우수한 전통식품문화가치를 세계에 알리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명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적실천의지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수원시 권선구 수인로 43-23 길전빌딩4층(서둔동 9-36)  |  대표전화 : 031-294-6166~8  |  팩스 : 031-293-6166
농촌여성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3 농촌여성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rwn.co.kr